인터파크, K팝 아카데미 'STAGE 631' 열어

 

인터파크는 오는 25일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에 K팝 인재양성소를 표방하는 'STAGE 631(스테이지 631)'을 연다고 18일 밝혔다. 

인터파크는 지난 3월 교육 사업 목적 자회사 '인터파크 아카데미'를 설립했다. 'STAGE 631'은 인터파크 아카데미가 만든 첫 브랜드다. 

'STAGE 631'은 총 3개 대단위 연습실과 7개 중형 연습실, 9개 개인연습실, 녹음실, 휴게실 등 국내 최대급 규모로 조성됐다. 댄스, 보컬 및 랩, 연기, 뮤지컬, 연출 및 무대 등 총 6개 엔터테인먼트 분야에 관한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교육을 실시한다. 강의는 아이돌 전문 정규반, 키즈반, 성인 취미반 3개 그룹으로 구분해 진행한다. 

박진영 인터파크 ENT 부문 대표는 (Entertainment & Tickets) 부문 박진영 대표는 “한국은 물론 중국, 일본 등 아시아권을 대상으로 수강생을 모집할 것”이라면서 “체계적 아이돌 양성과 어린이부터 일반 성인까지 맞춤형 교육을 통한 K컬쳐 대중화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설명<왼쪽부터 토니안 STAGE 631 공동대표, 박진영 인터파크 ENT 부문 대표, 배윤정 아카데미 원장>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