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랫폼창동61, ‘EVERYDAY’ 오디션 홍보대사 위촉

 

KNS뉴스통신=백영대 기자] 서울시와 도봉구는 27일 오전 도봉구청에서 <EVERYDAY 오디션> 홍보대사 위촉식을 가졌다.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가수 김태우, 뮤지컬 배우 김지우, 한국을 대표하는 1세대 모델 노선미, 플랫폼창동61 뮤직디렉터 신대철, 프로듀스48의 안무 선생님이자 STAGE631 이사 배윤정 등이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그리고 어린이 뮤지컬 ‘호비쇼’ 튼튼아저씨 배우 이석우와 투니버스 8기 공채 성우 김채하도 홍보대사로 함께 활동한다.

이들은 홍보대사로 활동하며 <EVERYDAY오디션>을 대중들에게 알리는 역할뿐 아니라 본선 심사위원으로 지원자들을 심사한다. 더불어 쇼케이스를 위한 트레이닝 기간 동안 멘토로 활동하며 선발자들을 적극 지지할 예정이다.

차세대 신인 아티스트를 선발하는 이번 프로그램은 플랫폼창동61을 거점으로 7월 10일부터 10월 2일까지 온·오프라인 예선을 거치게 되며, 10월 28일에는 본선이 치러질 예정이다.
오디션에는 참가 자격 및 장르에 제한 없이 꿈을 가진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EVERYDAY오디션>을 통해 발굴된 아티스트들의 다양한 활동을 바탕으로 서울아레나에서 공연할 수 있는 스타들을 배출하고 향후 지속적인 오디션 개최를 통해 문화예술인들의 꿈을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다”며, “시민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지속가능한 일자리 중심 문화예술도시를 조성할 예정이라고 말하고 제2, 제3의 방탄소년단의 출현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시와 도봉구는 이번 <EVERYDAY오디션>을 통해 서울시 동북권을 대표하는 복합문화공간인 플랫폼창동61과 함께 서울 아레나 건립과 연계해 문화예술거점을 마련해 창동 문화예술도시로 성장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EVERYDAY오디션>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플랫폼창동61 홈페이지(www.platform61.kr) 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백영대 기자  kanon333@hanmail.net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